원희룡, 침수차 '중고팔이' 대책 예고 "폐차까지 철저 관리"

  • 0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마련된 DB손해보험, 현대해상 임시 보상서비스센터에 연일 내린 집중호우에 침수 피해를 입은 차량들이 주차되어 있다. 연합뉴스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마련된 DB손해보험, 현대해상 임시 보상서비스센터에 연일 내린 집중호우에 침수 피해를 입은 차량들이 주차되어 있다. 연합뉴스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마련된 DB손해보험, 현대해상 임시 보상서비스센터에 연일 내린 집중호우에 침수 피해를 입은 차량들이 주차되어 있다. 연합뉴스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마련된 DB손해보험, 현대해상 임시 보상서비스센터에 연일 내린 집중호우에 침수 피해를 입은 차량들이 주차되어 있다. 연합뉴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페이스북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페이스북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최근 중부지역, 특히 인구가 밀집한 서울 강남에 집중됐던 호우에 따라 수만대 규모로 발생한 침수차가 향후 중고차 시장에 매물로 나올 것이라는 전망과 관련, 대책을 내놓겠다고 14일 저녁 밝혔다.

▶원희룡 장관은 이날 오후 8시쯤 자신의 페이스북에 '침수차인지 모르고 사는 일이 없도록 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침수 사실을 숨기고 차량을 매매하는 잘못된 관행이 만연해 있다"며 "생명을 담보로 하는 사기행위"라고 현 실태를 지적했다.

이어 앞으로 2개월 안팎 후 시점에 침수차들이 일부 '정상 중고차'로 둔갑해 중고차 시장에 나올 수 있다는 우려를 전한 한 언론 보도를 링크, "보험개발원, 지자체 등과 협력해 침수차량의 기록을 확보하겠다. 소비자가 차량의 침수이력을 더 쉽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방법을 내놓겠다"고 예고했다.

이는 조만간 그가 수장으로 있는 국토교통부가 발표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어 원희룡 장관은 "침수차량은 폐차할 때까지 철저히 관리하겠다"고 약속하면서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진흥아파트 앞 서초대로 일대에서 전날 내린 폭우에 침수됐던 차량이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연합뉴스
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진흥아파트 앞 서초대로 일대에서 전날 내린 폭우에 침수됐던 차량이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연합뉴스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마련된 한 손해보험사 임시 보상서비스센터에 연일 내린 집중호우에 침수 피해를 입은 차량들이 주차되어 있다. 연합뉴스
11일 오후 경기도 과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마련된 한 손해보험사 임시 보상서비스센터에 연일 내린 집중호우에 침수 피해를 입은 차량들이 주차되어 있다. 연합뉴스

▶14일 자동차 업계와 손해보험협회 등에 따르면 서울·인천·경기 등 수도권에 본격적으로 호우가 뿌려졌던 8일부터 12일까지 손해보험사들에 접수된 피해 신고 건수는 9천여건에 달한다. 실제 피해 차량, 즉 침수 차량은 이보다 더 많을 것으로 보인다.

파악된 1만건에 육박하는 침수차 가운데 국산차가 6천여건, 수입차(외제차)가 3천여건에 달한다.

추정되는 손해액은 1천400여억원이다.

이같은 손해액은 서울 강남이 큰 호우 피해를 입으면서 이 지역에 많이 등록돼 있는 람보르기니, 포르쉐, 페라리 등 고급 수입차량의 침수 비중이 과거 사례들 대비 늘면서 커진 것이다.

자동차보험 자기차량손해담보(자차보험)에 가입돼 있어 전손 처리된 침수차는 폐차가 원칙이다. 그러나 현재까지 통계에 파악되지 않은, 즉 자차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등의 이유로 보험사에 피해 신고가 접수되지 않은 차량들의 경우 침수 사실을 숨긴 채 중고차 시장에 매물로 나올 가능성이 강하게 제기되고 있다.

한편, 원희룡 장관은 지난 12일에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최근 호우로 사망자 및 이재민이 잇따르며 국민들의 시선이 쏠린 반지하 주택과 관련한 현실적 대책을 내놓겠다고 미리 밝힌 바 있다.

이어 이번 집중호우 관련 역시 국민들의 관심이 집중된 또 다른 사안(침수차 중고 매물 우려)에 대해서도 빠른 대책 마련을 예고한 셈이다. 국토교통부는 주택과 자동차 관련 소관 부처이다.

8일 밤 서울 강남구 대치역 인근 도로가 침수차량으로 뒤엉켜 있다. 연합뉴스
8일 밤 서울 강남구 대치역 인근 도로가 침수차량으로 뒤엉켜 있다. 연합뉴스
8일 밤 서울 강남구 대치역 인근 도로에서 차량이 침수되자 운전자가 대피하고 있다. 연합뉴스
8일 밤 서울 강남구 대치역 인근 도로에서 차량이 침수되자 운전자가 대피하고 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