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광주 팔당호서 수도권 폭우 때 실종된 60대 남성 시신 발견

  • 0

서울에 집중호우가 내린 8일 밤 서울 강남역 인근 도로가 물에 잠겨 있다. 연합뉴스
서울에 집중호우가 내린 8일 밤 서울 강남역 인근 도로가 물에 잠겨 있다. 연합뉴스

수도권 지역 집중호우 당시 소하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60대 남성의 시신이 발견됐다.

13일 경찰과 소방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쯤 경기 광주시 팔당호 광동교 인근 지점에서 60대 남성으로 추정되는 시신 1구가 발견됐다.

시신은 소방당국과 함께 실종자 수색 작업을 하던 해병대 전우회에 의해 발견됐다.

경찰은 이 시신이 지난 8일 밤부터 9일 새벽 사이 발생한 집중호우 때 실종된 남매 중 한 명일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신원 파악에 나설 예정이다.

앞서 지난 9일 오전 12시 40분쯤 경기 광주시 목현동에서는 남매 사이인 70대 여성과 60대 남성이 함께 실종됐다.

이들은 집에 물이 들어오자 조치를 위해 집 밖으로 나갔다가 돌아오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유관 기관과 함께 닷새째 실종 추정 지점에서부터 팔당까지 23㎞ 구간에서 실종자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