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훈련 중이던 F4 팬텀 전투기 추락…조종사 2명 무사 탈출

  • 0

공군 F-4E 전투기가 1대가 추락했으나 조종사 2명은 무사히 비상 탈출했다. 공군은 12일 낮 12시 20분께 F-4E 전투기 1대가 서해상에서 임무 중 추락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조종사 2명이 비상 탈출해 낙하산을 타고 내려오는 모습. 연합뉴스
공군 F-4E 전투기가 1대가 추락했으나 조종사 2명은 무사히 비상 탈출했다. 공군은 12일 낮 12시 20분께 F-4E 전투기 1대가 서해상에서 임무 중 추락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조종사 2명이 비상 탈출해 낙하산을 타고 내려오는 모습. 연합뉴스

경기도 화성시 서신면 해상에 전투기 한 대가 추락했다. 탑승했던 조종사 2명은 무사히 비상 탈출에 성공했다.

공군은 12일 낮 12시 20분쯤 F-4E 전투기 1대가 서해상에서 임무 중 추락했다고 밝혔다.

사고기는 이날 오전 11시 41분경 경기 수원기지를 이륙해 임무 수행 후 귀환 중이었다.

조종사 2명은 비상 탈출해 성공해 생명에 지장이 없다고 공군은 전했다.

공군은 "현재까지 확인된 민간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된다"고 설명했다.

공군은 윤병호 참모차장을 위원장으로 사고대책위원회를 구성해 사고 원인을 규명하고 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