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16일부터 추석 승차권 예매, 2년만에 전좌석 대상

  • 0

서대구역 승강장에서 시민들이 서울행 KTX열차를 기다리고 있다. 매일신문 DB
서대구역 승강장에서 시민들이 서울행 KTX열차를 기다리고 있다. 매일신문 DB

한국철도공사(코레일)이 오는 16일부터 2년만에 추석 승차권 전좌석을 대상으로 예매를 시작한다.

코레일은 올해 추석 승차권을 이달 16~18일 온라인과 전화 등 100% 비대면 방식으로 사전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코레일은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한 2020년 추석부터 올 설까지 창 쪽 좌석만을 판매해왔다.

16일에는 오전 9시부터 만 65세 이상의 고령자나 장애인복지법상 등록 장애인만 전화접수 또는 온라인으로 승차권을 예매할 수 있다. 배정된 승차권은 전체 좌석의 10%다.

17일과 18일에는 오전 7시부터 오후 1시까지 경로·장애인을 포함한 모든 국민이 PC나 모바일 등 온라인으로 예매할 수 있다.

17일에는 경부·경전·동해·충북·중부내륙·경북선 승차권, 18일에는 호남·전라·강릉·장항·중앙·태백·영동·경춘선 승차권 예매가 가능하다.

사전예매 기간에 온라인이나 전화로 예약한 승차권은 18일 오후 3시부터 21일 자정까지 꼭 결제해야 한다.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 취소되고, 예약 대기 신청자에게 배정된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