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야간관광 대표인 신라달빛기행 닻 올렸다

  • 0

10월 8일까지 모두 5회 개최, 유적지 방문과 다양한 체험거리

신라달빛기행 포스터.
신라달빛기행 포스터.

경주 야간관광의 대표 프로그램인 '신라달빛기행 – 별을 품은 달'이 지난달 30일부터 10월 8일까지 모두 5회에 걸쳐 진행된다.

(사)신라문화원이 주관하는 달빛기행은 지난 1994년 칠불암 달빛기행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첨성대(별), 월정교(달) 등 다양한 신라 문화유산을 결합한 경주의 힐링문화상품이다.

이번 행사는 매번 오후 6시부터 부스에서 백등을 배부 받은 후 첨성대, 계림, 월정교까지 달빛을 따라 이어지는 탐방과 별자리 VR 체험, 별자리 바디페인팅, 셀프 포토존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또 투어가 끝난 후에는 지역 예술인들의 국악, 무용 등 전통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행사 참여는 신라문화원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접수와 현장접수로 이뤄지며, 행사 참가비는 일반·청소년 1만원, 회원·7세 이하는 7천원이다.

행사 일자는 7월 30일, 8월 13일, 9월 3일, 9월 17일, 10월 8일 등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