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 바셋 ‘바리스타 폴 바셋’ 신제품 2종 출시

  • 0

사진= 폴 바셋 제공
사진= 폴 바셋 제공

폴 바셋이 RTD(ready to drink) '바리스타 폴 바셋' 신제품 2종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RTD는 원래는 제조가 필요한 음료를 바로 구매해서 마실 수 있도록 상품화한 것을 말한다.

이번에 출시된 '시그니처 룽고'는 매장의 맛을 그대로 구현하기 위해 폴 바셋에서 사용하는 전 세계 커피 생산량의 상위 7%에 해당하는 스페셜티 등급의 원두를 사용했다고 전했다.

폴 바셋의 또 다른 대표 메뉴인 '락토프리 라떼'도 RTD로 출시된다. '락토프리 라떼'는 유당이 제거된 우유'를 사용해서 속이 불편해 라떼를 잘 마시지 않는 사람들도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폴 바셋 김용철 대표는 "RTD 시장 경쟁이 심화되면서 RTD에서도 프리미엄 커피를 찾는 고객들이늘고 있다"며, "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폴 바셋의 대표 메뉴이자 프리미엄한 메뉴인 룽고와 락토프리 라떼를 언제 어디서나 먹을 수 있도록 상품화했다."고 말했다. "특히, 락토프리 라떼는 우유 때문에 라떼를 꺼리는 유당불내러들의 반응이 뜨거울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