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기 태어났어요]덕담(신세계병원)

  • 0

윤인혜·강리나·우영자·김지해 산모 아기

윤인혜 산모 아기
윤인혜 산모 아기

▶윤인혜(39)·조상현(35·대구 서구 평리동) 부부 둘째 딸 사랑이(3.5㎏) 6월 8일 출생. "사랑아~ 엄마 아빠에게 와줘서 너무 고맙고 건강하게 자라자. 사랑해♡"

강리나 산모 아기
강리나 산모 아기

▶강리나(34)·김영수(29·대구 북구 검단동) 부부 첫째 딸 도리(2.9㎏) 6월 5일 출생. "도리야, 건강하게 태어나줘서 고마워. 우리 아기 세상에 나온 걸 환영해 항상 행복하자. 사랑하는 엄마 아빠가."

우영자 산모 아기
우영자 산모 아기

▶우영자(32)·성기범(37·대구 북구 침산동) 부부 첫째 아들 효돌이(3.4㎏) 6월 7일 출생. "효돌아, 건강하게 엄마 아빠 곁에 와줘서 고마워. 부족함 많은 우리지만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우리 아들을 위해 최선을 다 할게! 받은 사랑만큼 베풀 줄 아는 멋진 어른으로 성장 해 나가자. 사랑해 아들♡"

김지해 산모 아기
김지해 산모 아기

▶김지해(28)·김동현(29·대구 북구 침산동) 부부 첫째 아들 튼튼이(3.2㎏) 6월 15일 출생. "튼튼아~ 네가 엄마 아빠에게로 왔을 때 놀랍고 너무 행복했어. 너의 우렁찬 첫 울음소리를 평생 잊지 못할 거야. 태명대로 튼튼하고 건강하게 무럭무럭 잘 자라주렴. 엄마 아빠가 튼튼이 너무너무 사랑해."

※자료 제공은 신세계병원에서 협조해 주셨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