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원서 대전차지뢰 폭발 추정 사고…1명 사망

3일 오전 9시 40분께 강원 철원군 김화읍 도창리 유곡천에서 대전차지뢰로 추정되는 폭발물이 터져 인근에서 작업하던 굴삭기가 파손돼 있다. 연합뉴스
3일 오전 9시 40분께 강원 철원군 김화읍 도창리 유곡천에서 대전차지뢰로 추정되는 폭발물이 터져 인근에서 작업하던 굴삭기가 파손돼 있다. 연합뉴스

3일 오전 9시 40분쯤 강원 철원군 김화읍 도창리 유곡천에서 대전차지뢰로 추정되는 폭발물이 터져 1명이 숨졌다.

이 사고로 현장에서 수해 복구 작업을 벌이던 소형 굴착기 1대가 파손되고, 운전자로 추정되는 남성 1명이 목숨을 잃었다. 폭발 여파로 인근 지역에는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군 당국은 현장을 통제하고 인명피해 상황과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군 당국은 "민통선 이북 지역에서 원인 미상 폭발로 민간인 1명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났다"며 "이번 사고 원인 파악을 위해 관련 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7일 0시 기준 )

  • 대구 4,721
  • 경북 5,893
  • 전국 105,50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