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교원연수회 회식 후 60대 교감, 20대 여교사 성추행

동료 교사가 경찰 신고, 현행범 체포…수사중

경주경찰서 전경. 매일신문 DB
경주경찰서 전경. 매일신문 DB

교원 연수회에 참석한 60대 교감이 20대 여교사를 성추행하려다 현행범 붙잡혀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3일 경찰에 따르면 A 교감은 지난 6월 3일 오후 10시쯤 경북 경주 보문단지 한 호텔에서 열린 교원 연수회 뒤풀이 후 B 여교사를 자신의 객실로 데려가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교감은 놀라 비명을 지르며 객실 밖으로 뛰쳐나온 여교사와 몸싸움을 벌였고, 이 같은 소란에 다른 교사들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전국 26개 중·고교 교사 50여명이 참석한 교원 연수회는 1박2일 일정으로 진행됐고 A 교감과 B 교사는 같은 학교에 재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호텔 CCTV 영상을 증거물로 확보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교육청 한 관계자는 "A 교감은 현재 직위해제 됐고 B 여교사는 사건 충격으로 학교에 나오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7일 0시 기준 )

  • 대구 4,721
  • 경북 5,893
  • 전국 105,50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