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새뜰마을사업 태화동 골목길 프로그램 마무리

주민·학생 협업, 골목길 가드닝 및 문패 만들기

안동시도시재생지원센터가 태화동 새뜰마을사업 골목길 프로그램을 마무리했다. 안동시 제공
안동시도시재생지원센터가 태화동 새뜰마을사업 골목길 프로그램을 마무리했다. 안동시 제공

안동시 도시재생지원센터는 태화동 골목길 프로그램을 통해 마을 유휴 공간을 이용한 가드닝(생활원예) 교육과 마을 문패 만들기 수업을 마무리했다.

안동시는 태화동 새뜰마을사업으로 2019년부터 2022년까지 취약 지역 생활 여건 개조를 위한 마을 안길 정비, 주차장 조성, 집수리 지원 및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왔다.

태화동 골목길 프로그램은 지난 4월부터 진행했다. 참여 주민들은 직접 각 통별 유휴 공간에 문그로우, 부시그린 등 초화류 100여 본을 심어 마을 경관을 안전한 골목길 이미지로 활성화했다.

또, 주민들과 사회적기업 엔젤플라워, 안동 중앙고등학교 도시재생동아리 학생들이 협업해 문패도 제작했다.

안동 중앙고는 지난해 도시재생지원센터와 도시재생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태화동 새뜰마을사업에 다양하게 참여하고 있다.

이번 골목길 프로그램 활동을 시작으로 벽화 그리기, 마을 축제 프로그램 등 지속적으로 활동에 참여할 계획이다.

권미자 태화동 주민협의체 회장은 "다양한 연령층이 도시재생사업에 참여하는 것은 지속가능한 마을의 첫걸음"이라고 했다.

안동 중앙고 관계자는 "태화동 주민들과 화합하고자 하는 마음에 이번 활동을 기획했다"며 "학생들이 도시재생 사업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인 참여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5일 0시 기준 )

  • 대구 3,038
  • 경북 3,584
  • 전국 62,07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