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월클 손흥민의 위상…영국 런던에 '찰칵 세리머니' 벽화 걸려

그래피티 작가 '그나셔' 작업…"영국계 아시아인인 아들이 손흥민 닮길"

영국 런던 북부지역 거리에 걸린 손흥민 벽화. 스퍼스웹 트위터 캡처
영국 런던 북부지역 거리에 걸린 손흥민 벽화. 스퍼스웹 트위터 캡처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손흥민(30·토트넘)의 찰칵 세리머니 모습이 담긴 벽화가 영국 런던 북부지역 거리에 걸렸다.

토트넘 소식을 전하는 스퍼스웹 등은 27일(현지시간) 공식 SNS를 통해 손흥민의 벽화를 공개했다.

그래피티 작가 '그나셔(Gnasher)'가 작업한 이 벽화에는 손흥민의 모습과 함께 그의 영문 이름과 등번호 7번이 담겼다. 벽화 사진은 토트넘의 팬으로 알려진 사진작가 롭 화이트가 찍었다.

그나셔는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손흥민의 벽화 사진을 올리고는 "이는 내 아들 대니를 위한 것이다. 영국계 아시아인인 아들은 최초의 아시아인 득점왕 손흥민을 닮기를 열망한다"고 설명했다.

손흥민 벽화는 영국 런던 지하철 오버그라운드 라인, 브루스 그로브(Bruce Grove) 역 근처에서 볼 수 있다. 다만 벽화는 한 달 동안 전시된 후 철거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국내에서는 손흥민의 고향인 강원도 춘천에 대형 벽화가 있다. 이 벽화는 지난해 11월 공개된 이후 관광객들의 포토존으로 주목을 받으며 춘천의 명물로 떠올랐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3일 0시 기준 )

  • 대구 6,071
  • 경북 6,210
  • 전국 124,59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