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 평리마을에 모노레일 설치 등 국비 73억 투자된다

해양수산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공모 선정
모노레일부터 마을카페 등 어촌관광 기반시설 구축

울릉 평리마을 다가치일터 조성사업 계획도. 울릉군 제공
울릉 평리마을 다가치일터 조성사업 계획도. 울릉군 제공

촛대바위와 해상공원으로 유명한 울릉군 북면 현포리 평리마을에 모노레일 등 어촌관광 사업을 위한 국비 73억원이 투입된다.

울릉군은 27일 해양수산부가 실시한 '2023년 어촌분야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신규 공모에서 '현포2리 평리마을 다가치일터 조성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농어촌 고유의 자원을 활용해 소득창출형 특화지역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평리마을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특산물가공통합센터, 관광체험형 모노레일, 마을회관 리모델링을 통한 마을카페 등 어촌관광 기반시설 구축에 오는 2026년까지 4년간 총사업비 73억원이 투자될 예정이다.

울릉군은 내년부터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최영선 울릉군 지역개발과장은 "이번 사업의 성공적 유치는 주민의 단합된 사업추진 의지와 민관의 유기적인 협력 덕분이었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드리며 신규사업 대상 마을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정부 공모사업에 참여하겠다"고 전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9일 0시 기준 )

  • 대구 7,151
  • 경북 5,898
  • 전국 149,89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