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서산단이 스마트 산단으로 거듭나게 하는 곳, 성서산업단지관리공단

스마트 물류 플랫폼 구축, 운영으로 경쟁력 강화
스마트통합관제센터 구축해 인프라 개선 작업

성서산업단지 전경. 이곳은 스마트 산단으로 변화를 모색 중이다. 성서산업단지관리공단 제공
성서산업단지 전경. 이곳은 스마트 산단으로 변화를 모색 중이다. 성서산업단지관리공단 제공

대구 경제의 중심인 대구 성서산업단지(이하 성서공단)가 변화를 통해 재도약을 꿈꾸고 있다. 더불어 이곳을 관리하는 성서산업단지관리공단(이사장 추광엽· 이하 성서관리공단)도 비상을 준비 중이다.

성서공단은 지난 2020년 산단 대개조 거점 산단이자 스마트 산단으로 선정된 곳. 산단 대개조 사업을 2년째 추진하면서 성서관리공단은 '스마트 물류 플랫폼 구축·운영 사업' 참여 기관으로 선정돼 하나로TNS, 케이씨넷과 함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사업을 통해 물류 산업의 활성화와 입주기업의 물류비 절감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물류 정보 시스템 구축과 빅데이터 분석 시스템 구축, 친환경 물류 운송으로 산업단지의 경쟁력이 강화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성서관리공단은 '스마트통합관제센터 구축사업'에도 참여기관으로 선정됐다. 산단의 환경 개선, 편의 인프라 개선, 안전시설 확대 등이 사업 목표. 이에 따라 성서공단의 디지털 인프라가 확충되고 안전, 환경, 교통 등 산단의 고질적 문제를 해결하는 게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성서관리공단은 한국전력공사 대구본부, 한국전력공사 자회사인 캡코솔라㈜와의 업무협약으로 태양광 발전사업을 추진해 정부의 '그린뉴딜', '재생에너지 3020', '2050 탄소 중립'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있다. 또 세계적 캠페인 'RE 100'사업의 적극적으로 참여해 국제 경쟁력을 확보하려고 노력 중이다.

전국 산단 중 최초로 '산학협력과'를 신설, 대구경북 각 대학 산학협력단과의 교류를 확대하고 있다. 효과적인 사업을 발굴하는 한편 대학 일자리 센터와 연계 고용 사업을 진행하면서 청년일자리를 확대해 청년들이 찾는 '젊은 산단'으로 변하고자 애쓰고 있다.

추광엽 성서관리공단 이사장은 "성서공단 입주기업을 위한 지원사업을 발굴하고 일자리 지원사업을 운영하는 등 지역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며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미래지향적으로 전환해 청년들이 머물고 싶어하는 산업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끊임없이 변화를 모색하고 있다"고 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3일 0시 기준 )

  • 대구 6,071
  • 경북 6,210
  • 전국 124,59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