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물류로봇 구독 서비스' 새롭게 선보여

LG CNS 직원이 물류로봇 구독 서비스(RaaS)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LG CNS 직원이 물류로봇 구독 서비스(RaaS)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LG CNS는 '물류로봇 구독 서비스(RaaS, Robot as a Service)'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LG CNS의 '물류로봇 구독 서비스'는 물류로봇이 필요할 때, 필요한 만큼만 구독해서 사용하는 사업모델이다.

기존에 물류로봇이 필요한 이커머스, 유통·제조 기업들은 물류로봇을 구입하기 위해 수백억원 이상의 비용을 한번에 지출했다. LG CNS의 '물류로봇 구독 서비스'는 이 같은 초기 고비용에 대한 페인포인트를 해결한다. 고객은 계약 기간동안 연 구독료로 분할해 지불하면 된다.

물류 자동화로봇에는 '오토스토어', 'AI피킹로봇', '무인운송로봇(AGV, Automated Guided Vehicle)', '자율주행로봇(AMR, Autonomous Mobile Robot)' 등이 있다.

LG CNS는 클라우드 기반의 물류센터 제어 시스템도 구독 모델로 서비스한다. 고객은 지정된 IP(Internet Protocol)에서 클라우드에 접속해 AI, IoT 등 LG CNS의 DX기술로 수집한 상품 이동 동선, 이동 횟수, 상품 처리량 등의 물류 데이터를 모니터링, 분석할 수 있다. 이를 바탕으로 상품 출고 성능을 향상시키고, 로봇 운영을 최적화한다.

LG CNS 스마트물류사업부장 이준호 상무는 "물류센터 지능화를 위한 초기 투자비에서 고객의 페인포인트를 발견, 구독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클라우드, AI, 데이터 등 다양한 DX기술력과 로봇을 결합한 LG CNS만의 '물류로봇 구독 서비스'를 통해 더 많은 고객이 물류 지능화를 구현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7일 0시 기준 )

  • 대구 8,728
  • 경북 7,550
  • 전국 180,80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