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누리호 발사대 이상 발생…"신호 연결 안 돼"

순수 국내 기술로 설계·제작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 2차 발사 예정일을 하루 앞둔 15일 오전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서 누리호가 기립해 있다. 연합뉴스
순수 국내 기술로 설계·제작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 2차 발사 예정일을 하루 앞둔 15일 오전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서 누리호가 기립해 있다. 연합뉴스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에 이상이 발생해 내일(16일)로 예정된 발사 일정이 연기될 가능성이 생겼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은 15일 오후 "누리호와 발사대 사이의 신호가 연결되지 않는 현상이 발생해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항우연은 "누리호와 발사대 가운데 어느 쪽에서 문제가 생겼는지 확인하고 있으며 신호가 정상을 되찾더라도 원인을 분석하는 과정을 거쳐야 해 시간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항우연은 이날 오후 3시 30분으로 예정됐던 준비 현황 브리핑을 연기했다. 현재 현장에 항우연 기술진이 나가 점검 작업을 벌이는 것으로 전해졌다.

만일 이날 중으로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면 16일 오후로 예정됐던 누리호 발사의 일정 변경이 불가피해질 가능성도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8일 0시 기준 )

  • 대구 2,285
  • 경북 3,420
  • 전국 55,29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