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양군, '폐가전제품 집중 수거'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협약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양군 제공
협약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양군 제공

영양군(부군수 한승환)은 26일 영양군청에서 한국환경공단 대구경북환경본부(본부장 최용석), 영양군 새마을회(회장 김종탁),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기획조정실장 송효택)과 농촌 수거 사각지대에 방치된 중·소형 폐가전제품의 원활한 회수 및 재활용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농촌지역 폐가전은 인구 고령화로 인한 분리배출 의식 부족으로 지정장소가 아닌 곳에 배출, 방치되는 사례가 잦고 특히 중소형 가전의 경우 대형 가전 대비 회수체계가 미흡해 수거 재활용 실적이 저조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영양군은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농촌지역 폐가전 수거 사각지대에 대한 회수·재활용 인프라 구축 및 분리배출을 홍보할 뿐만 아니라 방치된 중소형 폐가전 제품을 수거하여 재활용하고자 한다.

영양군 폐가전 제품 집중 수거사업은 영양군 새마을회의 '재활용품 모으기' 행사와 병행해 실시된다.

그동안 방치됐던 묵은 폐가전제품까지 함께 수거함으로써 폐가전 기판 내 함유된 중금속(납·수은 등)으로 인해 오염될 수 있는 수질과 토양 오염을 예방해 농촌 환경을 살리고 군민의 건강을 지키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승환 영양부군수는 "이번 협약을 통해 방치된 폐가전 회수할 뿐 아니라 폐가전 재활용률을 높여 환경오염을 막고, 탄소중립을 실천할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