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오아울렛, '코로나 예방 캠페인' 2차 진행

사진= 마리오아울렛 제공
사진= 마리오아울렛 제공

마리오아울렛이 27일부터 코로나 예방 2차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마리오아울렛의 '음식은 각자 덜어서 먹기' 캠페인은 한국의 식사문화 중 반찬 또는 국 등 한 음식을 다수의 사람들이 같이 떠먹는 식습관 때문에 코로나19 등과 같은 전염병 확산의 위험을 높일 수 있기에 펼치게 되었다. 한 음식을 다 같이 먹는 행위는 수저를 통해 타인과의 비말이 섞이게 되면서 비위생적이기 때문이다.

마리오아울렛은 이 캠페인을 통해 한 그릇에 나온 음식은 개별 식기에 덜어먹고, 위생적인 수저 관리를 하여 하루라도 빨리 코로나19를 종식시키고 전 국민의 식사문화 개선과 바이러스로부터 안전한 건강한 삶을 영위하는 것에 일조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마리오아울렛은 1관 정문에 대형 현수막을 게첨하여 유동인구와 교통량이 많은 마리오사거리를 중심으로 캠페인을 시작했으며 2차 캠페인 또한 적극 확대하여 진행할 예정이다.

마리오아울렛 관계자는 "코로나로부터 아직 안심할 수 있는 단계는 아니다."라며 "마리오아울렛과 함께 음식 덜어먹기 캠페인을 진행하여 코로나 종식을 위해, 국민 건강을 위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다."라며 취지를 설명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91
  • 경북 200
  • 전국 3,4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