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만취짤에 황교익 "끔찍"…국힘 "포토샵, 법적대응하겠다"

열림공감TV가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13일 밤 늦은 시간까지 술을 마신 뒤 만취한 모습이라며 공개한 사진. 국민의힘 측은 해당 사진을 함께 공개하며 조작을 주장하고 있다. 박민영 대변인 페이스북
열림공감TV가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13일 밤 늦은 시간까지 술을 마신 뒤 만취한 모습이라며 공개한 사진. 국민의힘 측은 해당 사진을 함께 공개하며 조작을 주장하고 있다. 박민영 대변인 페이스북

윤석열 대통령이 북한의 미사일 발사 다음 날 밤늦게까지 술을 마셨다는 인터넷 매체의 보도가 나오자 국민의힘 측이 '조작'을 주장하며 법적 조치를 예고했다.

25일 열린공감TV는 윤 대통령이 지난 13일 서울 서초구의 자택 인근 한 술집에서 밤늦게까지 술을 마셨다고 보도했다. 이날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가 이뤄진 다음날이었다.

매체는 "최근 윤 대통령이 자택 인근 술집에서 밤늦게까지 술을 마시고 거나하게 취한 모습으로 지지자들로 보이는 고객들과 찍은 사진과 함께 관련 사실을 익명으로 제보받았다"며 "이후 탐문 취재 결과 윤 대통령은 13일 밤 11시까지 술을 마신 게 맞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윤 대통령이 술을 마신듯 붉어진 얼굴로 여러사람과 함께 직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같은 사진이 공개되자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씨는 해당 보도의 링크를 공유하며 "밤 11시 술에 취해 눈이 풀리고 넥타이는 비껴져 있으며 바지 벨트가 느슨하고 바지 단추는 잠갔는지 의심이 가는 차림으로 상가에서 발견된 대통령 사진"이라며 "끔찍한 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인터넷 독립 언론의 이 기사에 대해 여타 언론들은 침묵하고 있다는 사실에 대해 대한민국이 과연 정상적인 국가로 존립 가능할 것인지 눈앞이 캄캄해지고 있다"고 성토했다.

하지만 국민의힘 측은 해당 사진이 조작됐다고 반박했다.

박민영 국민의힘 대변인은 해당 사진을 페이스북에 올리며 "선거운동 참 지저분하게 한다. 포토샵을 할 거면 좀 티 안 나게 하시던가. 사진마다 체감이 다 다른데 누가 이걸 진짜라고 믿겠나"라고 말했다. 사진 속 붉게 보이는 윤 대통령의 얼굴이 색 보정을 의도적으로 한 것이라는 주장이다.

이어 "정작 이재명 후보 형님 욕설 녹취록은 목소리 '딥페이크'라고 부정하셨죠?"라며 "참 편리한 사고 회로를 가지고 계신다. 이런 분들께는 법의 매운맛을 보여드리는 게 가장 빠른 해결책이라는 게 제 생각"이라고 했다.

박 대변인은 또 "민주당 정치인들의 만취 짤로 맞대응하려다 참는다는 것만 아십시오"라며 "수준 맞추다 똑같은 괴물이 되고 싶지는 않다. 그래도 법적 조치는 각오해야 할 것"이라고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7월 01일 0시 기준 )

  • 대구 423
  • 경북 464
  • 전국 9,52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