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지선, 일주일 앞…여야 각 정당 지도부 현장으로!

지도부 회의 지방에서 진행…민심 휘어잡을 수 있는 네이밍도 전개
여야 수도권과 중원 등 승부처에 지도부 집중 투입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25일 장날을 맞은 예산시장에서 연단에 올라 김태흠 충남도지사 후보와 최재구 예산군수 후보 등 지방선거 국민의힘 후보들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25일 장날을 맞은 예산시장에서 연단에 올라 김태흠 충남도지사 후보와 최재구 예산군수 후보 등 지방선거 국민의힘 후보들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방선거를 일주일 남겨둔 25일 여야 지도부는 '현장'에 역량을 집중했다. 국민의힘은 최고 접전지인 충남에서 현장회의 형식으로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를 진행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지도부 회의 명칭을 '국정 균형과 민생 안정을 위한 선대위 합동회의'로 명명하며 지지층 결집을 도모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충청권을 누비며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초석을 다졌다. 그는 충남 천안의 김태흠 충남지사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열린 현장 선대위 회의에서 "충청권에 지방은행이 없는 것을 저희가 심각하게 생각한다"며 "충청권도 지방은행을 통해 지역경제가 활성화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경북 일원을 누볐다. 자신의 손발인 원내부대표단을 챙기기 위한 행보다. 오후 1시 경산 방문에 이어 오후 3시부터는 수석부대표인 송언석 의원(경북 김천)의 지역구를 돌며 지지를 호소했다. 조용진 경북도의원 후보(김천시 제3선거구)는 "당 지도부의 지원사격이 큰 보탬이 된다"며 "결국 표는 현장에서 나오는 게 아닌가 싶다"라고 말했다.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송언석 국회의원과 25일 김천 평화시장 광장을 방문해 김충섭 시장 등 시장후보와 도의원, 시의원에 대한 지지호소에 나섰다. 이영광 기자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송언석 국회의원과 25일 김천 평화시장 광장을 방문해 김충섭 시장 등 시장후보와 도의원, 시의원에 대한 지지호소에 나섰다. 이영광 기자

민주당도 현장에 집중했다. 윤호중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강원도 춘천시장 앞 중앙로터리 유세현장을 찾아 "우리 대한민국에는 균형이 필요하고, 강원도와 춘천에는 일 잘하는 일꾼이 필요하다"며 "그래서 도지사에는 이광재를, 춘천시장에는 육동한 후보를 꼭 당선시켜 달라"고 호소했다.

박홍근 원내대표은 경기지역 지원에 힘을 보탰다. 박 원내대표는 안성, 오산, 용인 유세 현장에서 "검찰공화국에 대한 원활한 견제를 위해선 민주당이 굳건히 서야 한다"며 "일 잘하는 후보, 민주당 후보에 대한 지원"을 촉구했다.

정치권에선 선거일이 다가올수록 여야 각 정당 지도부의 현장 행보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중앙당 차원에서는 당선자 한 명이 소중하고, 현장에서는 인지도 있는 정치인의 지원사격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기 때문이다. 정치권 관계자는 "유명한 정치권 인사가 동네 행정을 책임지겠다는 후보와 같이 서 있는 그림을 보면 지역 주민들의 호응이 높아질 가능성이 크다"며 "당 지도부로선 오라는 곳은 많은데 갈 몸이 부족해 걱정일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