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민단체 "청와대 경내 미남불 경주로 반환하라"

일제때 서울로 불법 반출, 고향으로 돌아와야

청와대 경내에 있는 미남불. 경주시 제공
청와대 경내에 있는 미남불. 경주시 제공

경주문화재제자리찾기시민운동본부는 25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 집무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청와대 경내에 있는 미남불을 경주로 반환해 달라'고 촉구했다.

청와대 관저 뒤편에 있는 일명 미남불의 공식 명칭은 '경주 방형대좌 석조여래좌상'으로 지난 2018년 보물로 지정됐다.

경주시민운동본부는 "미남불은 일제 때 경주에서 서울로 불법 반출됐다"면서 "청와대가 국민에게 개방된 현재 미남불이 청와대 경내에 있어야 할 이유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날 이들은 '청와대 구중에 갇힌 불상을 고향 경주의 품으로 되돌려 달라'는 청원서를 대통령실에 전달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7월 3일 0시 기준 )

  • 대구 294
  • 경북 537
  • 전국 10,05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