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1분기 분석...MZ세대·여성투자자 비중 늘어

MZ세대, 투자비중 62.4% 차지
여성투자자 비중 40.2%...전년도(17.2%) 대비 2.3배 증가

빗썸 로고
빗썸 로고

가상자산에 대한 여성투자자 비중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가상자산거래소 빗썸의 올해 1분기 투자 연령·성별 등 자료에 따르면 남성과 여성의 비중은 각각 남성 59.8%, 여성 40.2%로 집계됐다. 지난해 남녀 투자비중이 남성 82.8%, 여성 17.2%였던 것과 비교하면 성별에 따른 차이가 크게 줄어들었다.

또 MZ세대(2030세대)의 가상자산 투자 비중이 62.4%까지 올랐다.

연령대를 구체적으로 보면 30대가 44.8%로 비중이 가장 컸다. 다음은 ▶40대 21.3% ▶20대 17.6% ▶50대 12.6% ▶60대 이상 3.7% 순이다.

빗썸 관계자는 "MZ세대의 가상자산 투자성향이 보수적이고 장기적으로 변하고 있다. 기성세대 부의 축적 방식이 부동산과 저축에 집중돼 있는 반면 MZ세대들은 가상자산도 주요 투자자산 중 하나로 인식한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