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안부로 사익추구" 윤미향에 고소장 받은 김은혜 "尹 왜 욕먹는지 좀 돌아보길"

윤미향, 김은혜
윤미향, 김은혜

윤미향 무소속 의원이 23일 자신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를 이용해 사익을 추구했다고 주장한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도지사 후보를 고소한 가운데, 김 후보가 윤 의원을 향해 "왜 국민에게 지탄을 받는지 스스로를 돌아보라"고 일격했다.

김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윤 의원이 저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했다"며 "2020년 5월 이른바 정의연 사태 이후로 윤 의원의 비위는 수많은 언론 기사를 통해 보도됐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같은 해 9월 검찰은 보조금 관리법 위반, 업무상 횡령, 사기 등 총 8개 혐의로 윤 의원을 기소했다"며 "윤 의원은 사익 추구 사실이 전혀 없다는 듯이 항변하는데, 그렇다면 대한민국 언론과 수사기관이 무려 2년 동안 조직적으로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죄 없는 사람을 기소했다는 뜻이냐"고 되물었다.

검찰은 보조금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과 사기 등의 혐의로 윤 의원을 기소해 여전히 재판이 진행 중이다.

계속해서 김 후보는 "올해 3월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윤미향 의원 제명을 공개 논의한 적도 있다"며 "민주당이 아무 잘못도 없는 의원을, 그것도 자기 정당 출신 의원을 제명하려고 했다는 뜻이냐"고 비판 수위도 높였다.

그러면서 "선거를 불과 1주일 남겨둔 시점에 상대 정당 후보를 억지 고소하는 언론플레이가 바로 악의적이고 감정적인 것"이라며 "정치인의 명예는 대개 스스로 훼손하기 마련이니 윤미향 의원은 왜 국민에게 지탄을 받는지 자신을 돌아보기를 바란다"고 꼬집었다.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23일 경기도 의정부시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기북부 5대 핵심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23일 경기도 의정부시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기북부 5대 핵심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앞서 윤미향 의원은 이날 김 후보를 명예훼손 등으로 경기남부경찰청에 고소했다. 김 후보가 지난 16일 서울 중구에서 열린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도지사 후보 초청 편집인협회 월례포럼'에서 한 발언을 문제 삼으면서다.

당시 김 후보는 여성가족부 문제에 대해 "여당가족부로 불릴 만큼 제 역할과 소임을 다하지 못했다"면서 "특히 위반부 할머니를 이용한 윤미향 의원의 사익 추구 등에 있어 제 역할을 하지 못했다"고 발언했다.

그러자 윤 의원 측은 "지난 2년간 윤미향 의원에 대한 무차별적인 의혹 제기들이 허위로 판명됐다"며 "김은혜 후보는 언론인이자 국회의원 출신으로서 타인 명예훼손에 대해 신중을 기해야 할 사회적 책임이 있다"고 비판했다.

아울러 "김은혜 후보가 언론인들을 대상으로 일방적인 허위 주장을 유포했다는 점이 더욱 악의적"이라며 "언론인들에 의한 왜곡된 정보의 확산을 묵과할 수 없다"고 김 후보를 고소한 배경을 밝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283
  • 경북 316
  • 전국 6,24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