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병복 국민의힘 울진군수 후보 "경제 1등 관광 1등 울진을 삼성처럼"

삼성엔지니어링 부사장 경험 살려

손병복 국민의힘 울진군수 후보
손병복 국민의힘 울진군수 후보

손병복 국민의힘 울진군수 후보가 '울진을 삼성처럼 만들겠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18년 지방선거에서 당시 자유한국당 공천을 받고도 무소속 전찬걸(현 군수) 후보에게 패했던 손 후보는 이번 재도전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각오다.

이를 위해 그는 삼성엔지니어링 부사장 경력을 바탕으로 '경제 1등! 관광 1등! 울진을 삼성처럼'을 슬로건으로 내걸었다.

손 후보는 "삼성에서 수많은 사업을 운영하고 거대 조직을 이끌었으며, 삼성 임원으로 경제와 경영 능력을 검증받았다"며 "한울원자력본부 본부장으로 고향에 돌아와 15년 간 끌어오던 8개 대안 사업을 타결하기도 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한울원자력본부장을 역임한 경험도 내세우며 "윤석열 정부의 원전 최강국 원자력 비전에 발맞춰 울진을 원전 최강국 중심도시로 만들겠다. 관광객들이 머물며 즐기다 갈 수 있는 체류형 관광지로 울진을 경영하는 등 울진의 미래 변화를 이끌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283
  • 경북 316
  • 전국 6,24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