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놀이공원 이월드서 '부메랑 코스터' 10여m 운행 후 멈춰

승객 25명 무사 하차…센서 오작동 감지해 출발 지점으로 복귀

이월드 부메랑 코스터. 매일신문 DB
이월드 부메랑 코스터. 매일신문 DB

20일 오후 1시 14분쯤 대구 이월드 롤러코스터 종류인 '부메랑 코스터'가 출발 후 10여m 이동한 뒤 멈춰섰다.

부메랑 코스터는 센서 오작동을 감지하고 출발 지점으로 되돌아왔다.

이월드에 따르면 당시 기구에는 승객 25명이 탑승했다. 다친 사람은 없다.

이월드 관계자는 "놀이기구 출발부터 승객들 하차까지 5분 정도 되는 시간 사이에 벌어진 일"이라며 "센서 점검을 마친 뒤 재운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부메랑 코스터는 지난 2019년에도 낙엽으로 인한 센서 오작동으로 중단된 적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7월 3일 0시 기준 )

  • 대구 294
  • 경북 537
  • 전국 10,05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