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해외발 변이’ 국내 유입...일상회복 안착기 미뤄지나

19일 대구 시내 한 다중이용시설 입구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매일 소독한다는 광고판이 걸려 있다. 해외발 변이 바이러스가 국내에서 잇따라 발견되고 있는 가운데 정부는 확진자 격리의무 해제를 포함한 일상회복 안착기 전환 여부를 20일 결정할 방침이다. 우태욱 기자 woo@imaeil.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