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텍, 의사과학자 양성 시동 '노벨상' 기대감

내년 개원 예정인 의과학대학원 공개…연구중심 의과대학 설립에 마중물 될 것

포스텍이 19일 각계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내년 개원 예정인 의과학대학원을 공개했다. 포항시 제공
포스텍이 19일 각계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내년 개원 예정인 의과학대학원을 공개했다. 포항시 제공

포스텍이 공학 기반의 연구중심 의과대학 설립을 위한 첫 단추로 의과학대학원을 공식화하고 의사과학자 양성 출범을 선언했다.

19일 포스텍에 따르면 이날 경북도, 포항시 등 지자체와 과학·의료계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 융합대학원 내에 개원 예정인 의과학대학원을 공개했다.

포스텍은 내년 의과학대학원 개원을 위해 방사광가속기, 세포막단백질연구소 등 우수한 바이오 분야 인프라를 구축한 뒤 지자체와 함께 공학 기반 연구중심 의대 설립에 힘써왔다.

그 결과 의과대학 설립의 단초가 될 의과학대학원 개원이 탄력받게 됐고, 현재 우수한 인재양성을 위한 교수 충원도 원활하게 추진되고 있다.

이날 공개된 의과학대학원은 이공계 대학을 졸업한 학생이라면 의사면허 소지 여부와 관계없이 진학할 수 있는, 의과학과 의공학 중심의 대학원 과정이다. 물론 의사면허를 소지한 경우라면 진학이 보다 유리하다.

포스텍은 의과학대학원을 통해 기존 학과와 연계한 학제 간 융합 교육과 더불어 연구를 통해 다양한 의료 수요를 충족해 나갈 방침이다. 또 바이오‧헬스산업 육성과 경쟁력 확보도 중요한 목표로 설정했다.

의과학대학원을 통해 배출된 의사과학자는 앞으로 기초과학과 공학, 의학 등 융합 분야를 중심으로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 노벨생리의학상 수상자의 절반 이상이 의사과학자라는 점에서 이번 의과학대학원에 거는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김무환 포스텍 총장은 "초고령사회로의 급속한 진입과 코로나19 이후 새로운 바이러스라는 인류 공통의 도전이 우리 앞에 놓여 있다"며 "과학과 공학, 의학을 종합적으로 이해하는 의사과학자가 11만여 의사들과 함께 그 해법을 찾아내야 한다"고 말했다.

이장식 포항시장 권한대행은 "임상 중심 의학교육에서 연구 중심 의학교육으로의 대전환이 시작됐다. 포항이 우리나라 바이오헬스산업의 신성장 거점으로 성장해 국가균형발전의 성공적인 모범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91
  • 경북 200
  • 전국 3,4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