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당일 광주서 여고생 폭행한 만취 소위 '불구속 입건'

  • 0

소위 계급장. 매일신문DB
소위 계급장. 매일신문DB

5.18 민주화운동 42주년 기념일이었던 지난 18일 광주광역시 도심에서 여고생을 폭행한 현역 군 장교가 경찰에 붙잡혔다.

19일 광주 광산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광주 지역 한 부대 소속 A소위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소위는 18일 오후 11시 20분쯤 광주시 광산구 노상에서 여고생을 발로 걷어찬 혐의를 받는다.

이어 경찰이 현행범으로 A소위를 체포, 이후 조사에서 A소위는 음주 상태로 별다른 이유 없이 여고생을 폭행했다고 진술했다. 사건 당시 A소위는 군복이 아닌 사복 차림이었다.

경찰은 기초 조사를 마친 후 군사경찰에 사건을 넘길 예정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