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2' 개봉 첫날 46만명…팬데믹 이후 한국영화 최고 성적

영화 '범죄도시 2' 스틸컷.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영화 '범죄도시 2' 스틸컷.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마동석 주연의 액션영화 '범죄도시 2'가 첫날부터 46만 명이 넘는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다.

1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전날 개봉한 '범죄도시 2' 개봉 첫날 관객 수는 46만7천여 명(매출액 점유율 89%)으로 집계됐다.

이는 한국 영화로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시작된 이후 최고 기록이자, 개봉 첫날 45만171명의 관객을 동원했던 영화 '백두산'(2019)을 넘어선 수치라고 배급사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는 설명했다.

'범죄도시 2'는 형사 마석도(마동석 분)를 중심으로 한 금천경찰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작전을 그린 액션물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7월 3일 0시 기준 )

  • 대구 294
  • 경북 537
  • 전국 10,05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