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과 함께 떠나는 클래식 여행…피카소 앙상블 ‘별빛 쏟아지는 우주여행 콘서트’

25일 대구 달서아트센터 청룡홀

피카소 앙상블. 달서아트센터 제공
피카소 앙상블. 달서아트센터 제공

실내악 연주단체 피카소 앙상블의 '별빛 쏟아지는 우주여행 콘서트'가 25일 오후 7시 30분 대구 달서아트센터 청룡홀에서 열린다.

지역의 우수 예술단체를 발굴해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기 위한 달서아트센터의 지역 예술인 지원 프로그램 'DSAC 로컬 아티스트 프로젝트' 두 번째 무대다. 올해는 '2022 예술단체 공연공모'에 선정된 8팀의 공연과 '푸치니 베스트 컬렉션', '가곡열전' 등 11건의 공연을 진행한다.

피카소 앙상블은 대구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실내악단으로 클라리네티스트 정혜진(대표), 피아니스트 남자은(예술감독), 바이올리니스트 백나현(리더), 더블베이시스트 우현수, 퍼커셔니스트 김동준이 멤버로 활동한다. 피카소가 사물의 다양한 측면을 평면에 재현한 것처럼, 클래식의 본질은 고수하면서도 음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독창적인 음악관을 표현하고자 하는 게 이들의 목표다.

이날 연주회에선 별이 빛나는 아름다운 밤하늘을 테마로 한 클래식 음악을 만나볼 수 있다. 엘가의 '사랑의 인사', 드뷔시 '사랑의 인사', 서영완 곡 '자장가', 모차르트의 '작은 별 변주곡', 푸치니 오페라 '토스카' 중 '별은 빛나건만'과 '투란도트' 중 '공주는 잠 못 이루고', 홀스트의 '행성 모음곡' 중 '화성'과 '목성'을 연주한다.

관람료는 일반 1만원, 학생 5천원. 5세 이상 관람가. 053-584-8719.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