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스마트팜에서 미래농업 찾는다

17일 스마트팜 현장지원센터 협의체 구축

스마트팜 현장지원센터 협의체 구축한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영주시 제공
스마트팜 현장지원센터 협의체 구축한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시가 미래 농업의 해답을 스마트팜에서 찾아 나섰다.

영주시는 17일 스마트팜 현장지원센터 협의체 구성, 지역 실정에 맞는 스마트팜 보급 확대와 기술 지원 방안에 대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는 경북농업기술원 농촌지원국 기술보급과 스마트농업팀, 영주시농업기술센터 기술지원과 기술개발팀, 한국폴리텍대학 영주캠퍼스 스마트농업과, ㈜모모스 기본교육과정 교육생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들은 지역대학의 스마트 농업 연계 방안과 스마트팜의 지역 현장 적용을 위한 교육과정 협의, 대학‧농업인‧관련기관 간 발전방향 모색, 실질적인 산·학·연·농의 컨버전스 구축 방안을 놓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스마트팜 현장지원센터 협의체 구축 세미나를 하고 있다. 영주시 제공
스마트팜 현장지원센터 협의체 구축 세미나를 하고 있다. 영주시 제공

또 한국폴리텍대학 영주캠퍼스 스마트학과와 시 농업기술센터, 지역협력업체, 농업인들과 영주형 스마트팜 모델 개발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스마트팜 컨버전스 협의체도 구성했다.

스마트팜 컨버전스 협의체 구성은 IT 강국인 우리나라 스마트 농업이 첨단산업 발달과 함께 농촌 고령화 심화와 식량 안보의 중요성이 증대되고 있지만 일선 영농현장에서는 스마트팜에 대한 교육을 받을 기회도 많지 않다는 점을 착안해 마련했다.

특히 스마트팜 컨버전스 협의체는 오는 27일 풍기읍 전구동에 위치한 만감류 스마트팜 시범사업장과 샤인머스켓 스마트팜 실증시험대상지에서 현장 견학을 병행한 컨설팅 교육을 추진할 계획이다.

장성욱 영주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스마트 농업은 미래 농업의 답안이다"며 "탄탄한 협력 관계를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스마트 농업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316
  • 경북 346
  • 전국 6,79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