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합천 해인사 '청년 객실’로 초대합니다

1인 7일까지 무료 이용…오는 11일부터 신청, 15일부터 객실 사용

법보종찰 해인사는 급격한 사회·경제 여건 변화와 지속되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심신이 지친 청년들에게 쉼과 힐링을 제공하고자 '청년 객실'을 무료로 운영한다.

해인사는 ▷하루하루 반복되는 일상을 벗어나고 싶은 청년 ▷몸과 마음의 휴식을 원하는 청년 ▷새로운 구상이나 작품을 쓰고자 하는 청년 ▷방학이나 휴가를 산사에서 보내고 싶은 청년들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해인사 청년객실은 해인사 내의 만월당에 사물함·책상과 의자·스탠드 등을 구비하여, 청년들이 머무는 기간동안 불편함이 없도록 준비하였으며, 1인 7일까지 이용 가능하다.(7일 이후 더 머물고 싶을 때는 별도의 상의를 거치면 된다)

이용 대상은 해인사가 비구 사찰인 만큼 불가피하게 만 19세 이상 35세 이하 남성청년이다. 오는 11일부터 신청 가능하고 15일부터 객실을 사용할 수 있다.

청년객실 이용자는 이용기간 동안 해인사 공양실에서 식사가 제공되며, 해인사 해인사 암자 순례, 소리길 산책, 가야산 등산, 사색과 명상, 독서 등 본인의 선택에 따라 자유롭게 생활하게 된다.

또한 개인 요청에 따라 '스님과의 차담시간'을 통해 스님과 다양한 주제로 대화의 시간을 가질 수 있으며, 객실 이용 4일 차부터는 하루 1~2시간의 사중 울력 동참(봉사활동)을 통해 하심(下心, 상대방을 존중하고 자신을 낮추는 겸손한 마음)을 되돌아보는 시간도 갖게된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