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안전공단, 수소·CNG버스 대상 하절기 특별안전점검 실시

약 2만5천대…이달 10일부터 8월 10일까지 점검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수소·CNG버스를 대상으로 하절기 특별안전점검을 오는 10일부터 8월 10일까지 실시한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수소·CNG버스를 대상으로 하절기 특별안전점검을 오는 10일부터 8월 10일까지 실시한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수소·CNG버스를 대상으로 하절기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국토교통부, 지자체, 전국버스운송사업조합연합회, 자동자체작사, 운수회사와 함께 오는 10일부터 8월 10일까지 3개월간 실시한다.

점검 대상은 사업용 CNG버스(시내·마을·전세버스)와 비사업용을 포함한 수소버스로, 전국의 약 2만5천대가 해당된다.

점검 항목은 ▷내압용기의 손상 여부 ▷가스누출 여부 ▷안전장치 작동상태 ▷연료장치결함 등이다.

점검 중에 발견된 경미한 결함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될 예정이며, 내압용기 손상과 같은 중대한 결함은 한국교통안전공사에서 정밀검사 실시 후 정상상태에서 운행하게 할 방침이다.

권용복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운행차량의 철저한 안전관리를 통해 국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대중교통 환경을 만들겠다"며 "이번 수소·CNG버스 특별안전점검이 내실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유관기관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316
  • 경북 346
  • 전국 6,79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