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농협 '새농민상' 정갑식·이정태 부부, 윤오근·이노미 부부 선정

새농민상 정갑식
새농민상 정갑식

새농민상 이정태
새농민상 이정태

농협대구지역본부(본부장 박병희)는 달성군 유가농협(조합장 변성국) 조합원인 정갑식·이정태 부부와 대구경북원예농협(조합장 윤재근) 조합원인 윤오근·이노미 부부를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정갑식·이정태 부부는 벼와 마늘이 주작목으로, 발효 농법 적용 및 한방 액비 등을 직접 제조해 활용한다. 이를 통해 자립·과학 영농을 실천해 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하고 있고, 농협 사업을 활용해 다방면에 적극적으로 활동을 하면서 지역사회에 기여한 바가 크다고 농협 측은 설명했다.

새농민상 윤오근
새농민상 윤오근

새농민상 이노미
새농민상 이노미

윤오근·이노미 부부는 수박이 주작목이며, 소비자에게 우수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인 연구와 도전을 하고 있다. 본인 만의 영농기술을 확립해 축적된 영농기술을 인근 농가에 전파하는 등 지역농업의 발전과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한편, 새농민상은 자립·과학·협동의 새농민 운동 3대 정신을 앞장서 실천함으로써 농가소득 증진과 영농과학화 및 지역농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선도 농업인 부부에게 농협중앙회가 수여하는 상이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