훔친 차 무면허 사고→의식불명 동승 여고생 버리고 도망친 남고생 검거

  • 0

검거 관련 자료 이미지. 매일신문DB
검거 관련 자료 이미지. 매일신문DB

훔친 차를 몰다 교통사고를 냈으나 도주한 남자 고등학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 남고생은 사고 당시 의식을 잃은 동승자 여자 고등학생에 대해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고 야외에 내버려둔 채 달아났다가 검거됐다.

1일 경찰 등에 따르면 경기 파주경찰서는 이날 절도 및 도로교통법 위반(무면허) 등 혐의로 고교생 A(18) 군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이날 오전 2시쯤 경기 고양시 덕양구 화중로에 주차돼있던 SM5 승용차를 훔친 혐의를 받는다.

키가 차량 내부에 있는 것을 보고 차를 훔친 A군은 여고생 B양을 차에 태워 2시간정도 고양시 일대를 돌아다닌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던 A군은 이날 오전 4시 25분쯤 파주시 조리읍 통일로 인근 한 주유소 앞을 지나다 주유소 출구에 있는 방호벽 및 전신주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조수석에 앉아있던 B양이 머리 등에 큰 부상을 입고 의식도 잃었다.

그러나 A군은 B양을 인근 모텔 주차장에 옮겨둔 후 인근 야산으로 도주했다.

경찰은 다시 1시간여 후인 이날 오전 5시 50분쯤 야산에 숨어 있다 택시를 타고 도망치려던 A군을 검거했다.

당시 경찰 신고는 사고 발생에 따른 소리를 들은 인근 모텔 투숙객들이 했고, 큰 부상을 입은 B양도 같은 모텔 투숙객들이 발견, 병원으로 이송될 수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군이 운전 미숙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추가로 조사 중이다. 경찰은 A군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