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앞바다 항구서 어선 침수 사고…다행히 인명피해 없어

  • 0

해경 "저수심 구간 바닥에 긁힌 듯…입출항시 저수심 구간 파악해야"

21일 오전 경주시 연동항에서 입항 중 침수사고를 당한 어선을 해경이 구조했다.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21일 오전 경주시 연동항에서 입항 중 침수사고를 당한 어선을 해경이 구조했다.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경북 경주 앞바다에서 어선이 입항 도중 침수 사고를 당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21일 포항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55분쯤 경주시 연동항 내에서 승선원 2명이 탄 연안통발 어선 A호(3.28t급·감포선적)가 입항 중 배 밑바닥에 물이 차기 시작하자 선장이 해경에 신고했다.

해경 구조대는 배에서 물을 퍼내고 있던 선장 등 2명을 안전하게 구조했으며, 배 밑바닥 중앙 부분에 구멍이 난 것을 확인하고 간단한 보수 작업으로 물이 더는 들어오지 않도록 조치했다.

이 사고는 A호가 수심이 얕은 구간을 지나다 해저 바닥에 긁히면서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항구 주변은 저수심 구간이 많다. 출항 시 이 구간을 잘 파악해야 하며, 2차 사고 방지를 위해 구명조끼를 항상 착용해 달라"고 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