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 동아리 'CAMA' 희망이음 경진대회 수상

소형 전기차 변속기용 레칫 클러치 관련 연구

대구가톨릭대 기계자동차공학부 동아리 'CAMA'(카마)가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가톨릭대 제공
대구가톨릭대 기계자동차공학부 동아리 'CAMA'(카마)가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가톨릭대 제공

대구가톨릭대(총장 우동기)는 기계자동차공학부 동아리 'CAMA'(카마)가 최근 경북테크노파크와 대구테크노파크가 공동 주관한 '기업애로해결 프로젝트–희망이음 경진대회'에서 은상인 한국산업기술진흥원장상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기계자동차공학부 졸업생 하승홍 씨와 4학년 김형준·우혜성·한무성과 3학년 황승욱 학생으로 구성된 동아리 CAMA는 자동차부품 생산회사 ㈜한호산업과 연계해 '초소형 전기차 변속기용 레칫 클러치(Latch Clutch)의 강도해석'을 주제로 과제를 수행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지난해 6월부터 6개월간 무게를 최소화한 전기차 속도조절장치의 강도를 측정하는 시뮬레이션 연구를 진행해 그 결과를 같은 해 12월에 발표했다. 연구 주제와 결과가 자동차부품 생산에 실질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실효성 높은 내용인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CAMA 동아리 대표 황승욱 학생은 "팀원 간 활발한 소통으로 서로의 부족한 부분을 끊임없이 보완해가면서 연구를 진행했던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 이번 연구 결과가 전기차 시장 활성화와 지역 자동차 산업의 발전에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8월 14일 0시 기준 )

  • 대구 5,636
  • 경북 6,458
  • 전국 119,60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