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5명, 퇴근길 차량화재 진화

  • 0

7번 국도 포항방향 송라면 지경리 인근 갓길서…인명피해 막아

울진해경구조대원들이 퇴근길 화재차량을 목격하고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울진해경 제공
울진해경구조대원들이 퇴근길 화재차량을 목격하고 화재를 진압하고 있다. 울진해경 제공

경북 울진해양경찰서 소속 울진해경구조대원들이 퇴근 중 차량화재를 목격하고 초기에 화재를 진압해 화제다.

해경구조대원 5명은 14일 오전 10시쯤 퇴근 중 7번 국도 포항방향 송라면 지경리 인근 갓길에 정차중인 활어차량 한 대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목격하고 즉시 멈춘 뒤 화재 진압에 나섰다.

남형권 경위와 김해인 경사가 가장 먼저 연기가 나는 차량으로 달려가 확인하고, 나머지 경찰관들도 차례로 멈춰 선 뒤 양동이를 구해와 물을 부어 불을 껐다.

대원들은 화재진압 중 신속하게 119에 신고한 후 2차 사고와 교통정체를 막기 위해 수신호로 교통정리도 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해경구조대 팀장인 남형권 경위는 "해양경찰로서 누구나 퇴근 중이라도 이런 사고를 봤다면 국민의 재산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