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국내 최초 '발명체험교육관' 개관

특허청과 공동 추진… 학생, 일반시민 대상 발명교육 지원
옛 경주 황남초 부지에 3곳의 전시·체험공간으로 구성

임종식 경북도교육감이 15일 경주 옛 황남초등학교 부지에 준공된 경북교육청 발명체험교육관의 준공식을 기념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경북교육청 제공
임종식 경북도교육감이 15일 경주 옛 황남초등학교 부지에 준공된 경북교육청 발명체험교육관의 준공식을 기념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경북교육청 제공

경상북도교육청은 15일 경주에서 '경북교육청 발명체험교육관'(이하 발명체험교육관)을 개관했다.

학생과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한 국내 최초 발명 전문 교육기관인 발명체험교육관은 경북교육청과 특허청이 공동으로 지난 2019년부터 경주 옛 황남초등학교 부지에 236억원가량을 투입해 조성했다.

이번 사업의 추진 배경은 특허청이 전국 207개 발명교육센터를 통해 발명교육을 지원해 왔지만 교실 1, 2칸의 소규모 시설로는 아이디어를 발상·구현하고 특허까지 확보하는 발명교육 전 과정을 체험하는 데 한계가 있었기 때문이다.

발명체험교육관은 3곳의 전시·체험공간과 휴식공간 등으로 마련됐다.

발명채움관은 다양한 연출 매체를 활용한 시설물을 갖춘 체험 공간으로 발명에 대한 이해와 흥미를 유발한다. 도전혜윰(생각)관은 경주의 대표 발명품인 첨성대의 천문 관측 원리를 체험하는 등 놀이 기반의 체험시설과 놀이터처럼 구성됐다. 미래키움관은 최신 로봇, VR, AR 등의 체험을 통해 첨단산업 기술을 이해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또 유아 맞춤형 발명체험 시설물도 갖춰진 것이 특징이다.

경북도교육청 발명체험교육관 개관을 기념한 제막식이 15일 경주에서 진행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김용래 특허청장, 임종식 경북교육감, 황남초 학생, 김석기 국회의원, 구점범 경북학부모회 회장, 이상용 경북학교운영위원회 회장. 경북교육청 제공
경북도교육청 발명체험교육관 개관을 기념한 제막식이 15일 경주에서 진행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김용래 특허청장, 임종식 경북교육감, 황남초 학생, 김석기 국회의원, 구점범 경북학부모회 회장, 이상용 경북학교운영위원회 회장. 경북교육청 제공

이날 개관식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해 기념석 제막을 시작으로 건립 경과 보고, 건립 영상 상영 등으로 진행됐다.

김정한 경북교육청 창의인재과장은 "경북에서 전국 최초 발명 전문 교육기관인 발명체험교육관 개관식을 개최하게 돼 무척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대한민국 발명교육의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자 체계적인 인프라 구축과 지식재산권 창출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을 지속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용래 특허청장은 "보다 다양하고 체계적인 발명교육을 통해 더 많은 학생이 창의 인재로 자라날 수 있도록, 발명체험교육관 건립을 새롭게 추진했다"며 "발명체험교육관이 지역의 발명 꿈나무를 미래 혁신가로 키우는 명실상부한 발명의 메카가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460
  • 경북 340
  • 전국 9,89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