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호 금오공대 교수회장, 국·공립대 교수회연합회 상임회장 선출

3월 1일부터 임기…'고등교육 생태계 활성화' 등 역할에 최선 다하겠다

전국 국·공립대 교수회연합회 상임회장으로 선출된 김상호 금오공대 교수회장. 금오공대 제공
전국 국·공립대 교수회연합회 상임회장으로 선출된 김상호 금오공대 교수회장. 금오공대 제공

김상호 금오공대 교수회장이 최근 전국 국·공립대 교수회연합회(이하 국교련) 상임회장(25대)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3월 1일부터 1년이다.

국교련은 전국 40개 국·공립대 1만8천여 명의 평교수를 대표하는 단체이다.

김 신임 회장은 "국가교육위원회 활동 참여와 국립대학법 제정, 국·공립대 교원 보수체계 정상화 등 기존 과제들을 추진하는 한편, 국·공립대의 역할과 필요성에 대한 사회적 동의와 지지 강화를 위해 대국민 메시지를 전달하는 일에도 역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또 "회원교와 한마음 한뜻으로 뭉쳐 고등교육 생태계의 활성화와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국교련의 역할을 책임 있게 수행하고, 국가에도 대학의 자율적 보장과 고등교육 재정확충 책무 이행을 더 강하게 요구히겠다"고 밝혔다.

김 신임 회장은 포스텍에서 산업공학 박사학위를 받고, 지난 1996년 금오공대 산업공학부 교수로 부임했다. 취업지원본부장, BK21+사업단장 등을 역임했고, 2019년부터 금오공대 교수회장과 대학평의원회 의장을 맡고 있다.

전국 국·공립대 교수회연합회 상임회장으로 선출된 김상호 금오공대 교수회장. 금오공대 제공
전국 국·공립대 교수회연합회 상임회장으로 선출된 김상호 금오공대 교수회장. 금오공대 제공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316
  • 경북 346
  • 전국 6,79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