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 가족 모인 연휴에…전남 곡성 저수지서 고등학생 형제 익사

사건 현장 폴리스라인 자료사진 매일신문DB
사건 현장 폴리스라인 자료사진 매일신문DB

설 연휴 첫날인 29일 전남의 한 저수지에서 10대 형제가 물에 빠져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9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18분쯤 곡성군의 한 저수지에서 A(18)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 동생 B(16)군도 오후 5시쯤 물속에서 사망해 소방당국에 의해 시신이 수습됐다.

A군 가족은 이날 A군 형제가 외출했다가 돌아오지 않자 경찰 등에 신고하고 형제를 찾으러 다닌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이 저수지에서 놀다가 얼음이 깨지면서 물에 빠져 숨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975
  • 경북 1,065
  • 전국 14,39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