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문 대통령 "K-방역 성과 오미크론 대응에 달려있어… 저소득층 무상지원 검토"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오미크론 대응 점검회의에서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으로부터 보고 받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오미크론 대응 점검회의에서 구윤철 국무조정실장으로부터 보고 받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폭증하는 상황과 관련해 "본격적인 방역 성적표는 지금부터 (나오는 것)이고 K방역 성과도 오미크론 (대응)에 달려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주재한 '오미크론 대응 점검회의'에서 오미크론 대응 방침에 대해 "의사결정 속도를 빨리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구윤철 국무조정실장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등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회의에서 "병상 확보에 성과를 냈지만 오미크론 증가 속도에 따라 여전히 신경 써야 할 부분"이라면서 "특히 소아 병상을 충분히 확충하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신속항원검사를 위한 자가진단키트도 생산물량이 충분해 보이지만 일시적으로 수급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면서 "지자체 선별진료소 전달 등 수급체계에 문제가 생기지 않도록 초기에 세밀하게 신경 써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에 대한 무상지원도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오미크론이 확산함에 따라 최대의 경각심을 가져야 하지만 지나친 불안과 공포에 빠지는 것도 경계해야 한다"면서 "길게는 한 달 전부터 오미크론 대응을 준비했는데 그 상황을 국민께 자세하고 자신 있게 설명하라"고 주문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8일 0시 기준 )

  • 대구 975
  • 경북 1,065
  • 전국 14,39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