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감 커진 KBO, '가을야구' 참가팀 확대 등 새 추진사업 발표

'2연전 폐지·승부치기 도입'도 연구…이르면 내년 시즌부터 적용

지난 11월 9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1차전 삼성 라이온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KBO는 올 시즌 포스트시즌 참가 팀 확대 논의에 들어간다. 연합뉴스
지난 11월 9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1차전 삼성 라이온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KBO는 올 시즌 포스트시즌 참가 팀 확대 논의에 들어간다. 연합뉴스

위기론 속에 출범 40주년을 맞은 프로야구가 인기 회복을 위해 '포스트시즌(PS) 참가 팀 확대' 등 다양한 팬 서비스 확대 사업을 발표했다.

KBO는 지난 25일 2022년 제1차 이사회를 열고 팬 서비스 확대와 새로운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THE NEW KBO' 핵심 사업의 추진 방향을 심의·의결했다고 26일 밝혔다.

KBO는 우선 야구팬들이 오랫동안 요구했던 PS 제도 개선에 나서기로 했다. 현재 5위까지 참여하는 PS의 참가 팀을 확대하고, 경기 운영 방식 변경도 함께 검토하기로 했다.

KBO는 시즌 개막 전까지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PS 제도 개선안을 내놓아 당장 올 시즌부터 적용하겠다는 방침이다.

정금조 KBO 사무차장은 "PS까지 아직 시간이 남은 만큼 개막 전까지 PS 참가팀 확대와 경기 방식 등을 새로 검토할 예정"이라며 "이르면 올해 안에 새로운 PS 제도를 시행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KBO는 시즌 후반 2연전으로 실시되는 리그 운영 방식도 손질하기로 했다.

또 신속한 경기 운영을 위해 '연장전 승부치기 도입' 등 혁신적인 제도 개선에 대한 연구도 시작한다.

다만 이미 올 시즌 일정이 발표된 상황이라 2연전 리그 운영 방식에 대한 개선안은 내년 시즌부터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0일 0시 기준 )

  • 대구 1,297
  • 경북 1,678
  • 전국 25,12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