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대구 25일 오후 4시까지 616명 확진…일일 확진자 수 역대 2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8천 명을 돌파하면서 역대 최다치를 기록한 25일 오후 대구 달서구보건소 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지어 서 있다. 이날 0시 기준 대구지역 신규 확진자는 489명으로 나흘 연속 400명대를 기록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8천 명을 돌파하면서 역대 최다치를 기록한 25일 오후 대구 달서구보건소 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지어 서 있다. 이날 0시 기준 대구지역 신규 확진자는 489명으로 나흘 연속 400명대를 기록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급증세를 이어가면서 역대 2번째로 큰 규모를 기록했다.

25일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4시 기준 대구지역 신규 확진자 수는 모두 616명으로 집계됐다.

일일 확진자 수로는 1차 대유행 당시인 2020년 2월 29일 하루 동안 신규 확진자가 741명을 기록한 데 이어 역대 2번째 규모다. 아직 자정까지 시간이 남아 있어 확진자 수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대구지역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18일까지 100명대였으나 19일 200명대, 20∼21일 300명대, 22일 400명대를 넘어선 뒤 이날 0시까지 나흘 연속 400명대를 유지했다.

대구시 방역당국은 오미크론 변이의 빠른 전파율을 고려할 때 조만간 하루 최대 1천500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대유행 상황도 가능한 것으로 보고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0일 0시 기준 )

  • 대구 1,297
  • 경북 1,678
  • 전국 25,12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