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대구시, 재택치료 관리인원 최대 3천 명까지 확대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의 우세종화로 대응체계 전환을 앞둔 25일 오후 대구 달서구보건소 달서충무관 앞에서 한 직원이 재택치료 환자들에게 전달할 구호물품들을 점검하고 있다. 이날 0시기준 대구지역 재택치료 환자는 1천 834명을 기록했다. 대구시는 24일부터 재택치료 관리의료기관을 기존 4개소에서 총 13개소(최대관리인원 3000명)로 순차적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의 우세종화로 대응체계 전환을 앞둔 25일 오후 대구 달서구보건소 달서충무관 앞에서 한 직원이 재택치료 환자들에게 전달할 구호물품들을 점검하고 있다. 이날 0시기준 대구지역 재택치료 환자는 1천 834명을 기록했다. 대구시는 24일부터 재택치료 관리의료기관을 기존 4개소에서 총 13개소(최대관리인원 3000명)로 순차적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의 우세종화로 대응체계 전환을 앞둔 25일 오후 대구 달서구보건소 달서충무관 앞에서 한 직원이 재택치료 환자들에게 전달할 구호물품들을 점검하고 있다. 이날 0시기준 대구지역 재택치료 환자는 1천 834명을 기록했다. 대구시는 24일부터 재택치료 관리의료기관을 기존 4개소에서 총 13개소(최대관리인원 3000명)로 순차적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의 우세종화로 대응체계 전환을 앞둔 25일 오후 대구 달서구보건소 달서충무관 앞에서 한 직원이 재택치료 환자들에게 전달할 구호물품들을 점검하고 있다. 이날 0시기준 대구지역 재택치료 환자는 1천 834명을 기록했다. 대구시는 24일부터 재택치료 관리의료기관을 기존 4개소에서 총 13개소(최대관리인원 3000명)로 순차적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안성완 기자 asw0727@imaeil.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1일 0시 기준 )

  • 대구 1,316
  • 경북 1,663
  • 전국 23,462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