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기사 "月 1300만원 벌었다" 인증샷…"의사급이네"

월 1천300만원을 벌었다고 인증한 배달기사의 게시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월 1천300만원을 벌었다고 인증한 배달기사의 게시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정부가 오는 2월부터 배달수수료 현황을 매달 공개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한 배달 기사가 월 수입으로 1천300만원을 벌었다는 글이 올라와 이목이 쏠렸다.

2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배달료 인상 후 서울 라이더 수입'이라는 게시글이 인증샷과 함께 올라왔다. 서울 강남구 역삼·논현동에서 주로 활동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한 배달 기사의 수입을 공개한 것이다.

이 라이더는 지난 20일 배달건수 총 48건, 이동거리 86.0㎞에 배달료 합계 40만4천400원이 찍힌 인증샷을 공유했다. 가장 적게 받은 배달비는 8천800원으로, 500m를 이동했다. 1~2㎞를 이동하면 평균 1만2천원대 배달비를 받았다.

또 1월 12~18일 최종 지급금액은 266만9천75원, 2021년 12월 18~2022년 1월 17일 총 금액은 1천304만5천371.5원이었던 것으로 파악된다.

해당 배달 기사의 수입을 본 네티즌들은 놀랍다는 반응이다. 이들은 "한달 수입 1천300만원이면 의사급 배우자" "개업의 빼고 배달 기사보다 돈 잘 버는 직업 하나도 없겠다" "엄청 열심히 하는 분이라 치고 절반정도인 하루 20건하면 월 500은 넘겠네" 등의 반응을 보이는가 하면, "48건에 직선거리 86㎞면 목숨 걸고 해야 나오는 숫자" " "정상적으로 벌었을 리 없다. 교통법규 다 무시했을 것" 등의 부정적 댓글도 이어지고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25일 0시 기준 )

  • 대구 1,438
  • 경북 1,982
  • 전국 23,95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