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텍 차형준 교수, 제9대 한국해양바이오학회 회장 취임

  • 0

차 교수, 20여 년간 해양바이오 원천소재 개발과 실용화 연구 기여

포스텍 차형준 교수
포스텍 차형준 교수

포스텍(포항공대) 화학공학과 차형준 석좌교수가 제9대 한국해양바이오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이달부터 2년이다.

지난 1999년 포스텍에 부임한 차 교수는 20여 년간 해양바이오 원천소재를 개발하고 실용화하는 연구를 통해 관련 분야 발전에 크게 기여해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홍합접착단백질 소재 원천개발 연구는 국내 해양바이오 분야에서 가장 대표적인 성공모델이다.

이런 공로로 차 교수는 앞서 '한국공학상'과 '올해의 발명왕'을 수상한 바 있다.

차 교수는 "우리나라 해양바이오 분야를 대표하는 학회를 이끌게 돼 영광스럽다"며 "학술적인 분야뿐만 아니라 산업적 분야에서도 더욱 활발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했다.

한편, 한국해양바이오학회는 해양바이오 전 분야의 연구 촉진과 학술문화 발전을 위해 2005년 설립됐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