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28일까지 2022년 수질오염원 조사 실시

폐수배출업소 567곳과 수질오염원 시설 267곳 대상

경북 경주시는 오는 28일까지 '2022년 수질오염원 조사'를 실시한다.

경주시는 16일 "관내 폐수 배출업소 567곳과 기타 수질오염원시설 267곳을 대상으로 수질 오염 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라며 "생활계·축산계·산업계 등의 오염물질 발생 및 배출현황 등을 조사하며 대상기간은 지난해 1년"이라고 밝혔다.

조사결과는 3·4종 폐수배출업소의 경우 전국 오염원조사 홈페이지에 직접 입력해야 하고 5종 폐수배출업소는 조사표를 작성해 경주시 환경과에 제출해야 한다.

국가하천인 형산강을 중심으로 시행되는 조사는 △공공수역 물 환경정책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 확보 △수질오염 총량관리 △매립장·하수처리시설 등 환경기초시설 투자계획 수립 등에 필요한 자료를 수집하기 위해 실시된다.

경주시 환경과 손성호 담당은 "해당 업체가 시에 조사표를 미제출할 경우 물환경보전법에 따라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 된다"고 말했다.

경주시는 28일까지 '2022년 수질오염원조사'를 실시한다. 경주시청사 전경. 경주시 제공
경주시는 28일까지 '2022년 수질오염원조사'를 실시한다. 경주시청사 전경. 경주시 제공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19일 0시 기준 )

  • 대구 1,462
  • 경북 1,921
  • 전국 28,13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