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800억 벌었음에도 밥 안산다” 주장에…비 “선처없다” 법적 대응

소속사 "허위 사실로 제작된 동영상 무분별하게 유포"

'고스트 닥터' 출연 중인 가수 겸 배우 비. tvN 제공
'고스트 닥터' 출연 중인 가수 겸 배우 비. tvN 제공

가수 겸 배우 비(정지훈) 측이 유튜브를 중심으로 제기된 '800억원을 벌었음에도 후배들에게 밥을 사지 않는다' 주장에 대해 "허위사실"이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비의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는 14일 입장문을 내고 "비와 관련한 허위 사실을 바탕으로 제작된 동영상이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음을 인지하고 있다"며 "해당 유튜버를 비롯한 재유포자 등에 대해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명예 훼손, 인신공격, 악의적인 비방을 목적으로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내용을 유포하는 게시물과 댓글 다수를 확인했다"며 "협의와 선처는 절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난 4월 한 유튜브 채널에서는 '비가 800억 원대의 자산가임에도 후배들에게 밥을 사지 않는다'면서 돈을 쓰는데 인색한 편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 영상이 주목받자 구독자 35만여 명을 보유한 또 다른 유튜버는 지난 13일 영상을 통해 "복수의 관계자에게 물어본 결과 (비에게) 이런 평판이 있었다"고 언급했다.

한편 비는 현재 tvN 월화드라마 '고스트 닥터'에 출연 중이다. 드라마에서 비는 신들린 의술을 지녔으나 이기적이고 오만한 천재 의사 차영민 역을 맡았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1월 22일 0시 기준 )

  • 대구 444
  • 경북 207
  • 전국 7,00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