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농촌활력과 신설…체계적 지역개발·정주여건 개선 추진

농촌활력과, 3개팀 13명으로 구성
대규모 농촌개발 공모사업 선제적 대응 전담

예천군청. 매일신문DB
예천군청. 매일신문DB

경북 예천군이 농촌 개발에 원동력이 될 농촌활력과를 신설했다.

14일 예천군에 따르면 농촌활력과 신설은 농축산식품부의 대규모 농촌개발 공모사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선정된 국책사업 등을 전담 추진하기 위해서다. 신설된 농촌활력과는 3개팀 13명으로 구성했다.

농촌활력과는 총 사업비 430억원(국비 300억원, 지방비 130억원)을 투입해 추진하는 농축산식품부의 '농촌협약' 사업을 비롯해 취약지역 여건 개조 공모 사업 등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이를 통해 확보한 예산은 예천의 각 면소재지의 농촌 정주 기반시설과 농업 생산기반을 확충해 나가는 데 사용할 계획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농촌활력과 신설로 지역 주민들의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농촌 경제 활성화를 이끌 새로운 사업 발굴과 지역 주민 주도 공동체 활성화 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5월 19일 0시 기준 )

  • 대구 1,462
  • 경북 1,921
  • 전국 28,13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