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공립초교 신입생 예비소집 내년 3일부터 실시

3일 또는 4일 주간에 실시, 저녁에 추가 실시할 수도
예비소집 불참 사유 미확인 아동은 소재와 안전 파악

2021학년도 대구지역 공립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일 때 대구 영선초등학교 풍경. 예비 초등학생과 학모가 투명 칸막이를 사이에 두고 교사와 면담하고 있다. 매일신문 DB
2021학년도 대구지역 공립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일 때 대구 영선초등학교 풍경. 예비 초등학생과 학모가 투명 칸막이를 사이에 두고 교사와 면담하고 있다. 매일신문 DB

대구 초등학교들이 내년 1월 3일부터 일제히 신입생 예비소집을 진행한다.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대구 공립 초등학교 227곳이 1월 3일부터 2022학년도 초등학교 신입생 예비소집을 실시한다. 국·사립 초등학교는 학교별 일정에 따른다.

이번 입학 대상자는 2015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출생한 만 6세 아동과 전년도 미취학 아동(입학연기, 유예 등)을 포함해 2만254명(11월 30일 기준). 취학 대상 아동의 보호자는 배부받은 취학통지서를 확인, 자녀 또는 보호하는 아동이 취학할 학교의 예비소집일에 아동과 함께 참석해 입학 등록을 해야 한다.

예비소집은 입학 등록에 필요한 사항을 확인하고 아동의 안전을 파악하기 위해 중요한 절차.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입학 대상 초등학교의 예비소집에 참석해야 한다. 사전예고 없이 불참할 경우 유선 연락, 가정방문 등 아동의 소재를 파악하기 위한 절차가 진행된다.

시교육청은 3일과 4일 주간에 예비소집을 실시하는 것을 원칙으로 정했다. 다만 3일과 4일 저녁 시간에 학교장이 자율적으로 정해 추가로 예비소집을 실시할 수 있다. 코로나19 감염을 방지하기 위해 학교별 상황에 따라 비대면으로도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이원근 시교육청 학교운영과 학생배치1담당 사무관은 "대면으로 예비소집을 실시할 경우 방역을 철저히 한 뒤 진행할 것"이라며 "지자체, 경찰 등 관계기관과 협조해 단 한명의 아이도 놓치지 않고 끝까지 안전한지 확인하겠다"고 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6일 0시 기준 )

  • 대구 283
  • 경북 316
  • 전국 6,24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